검색엔진최적화(SEO)를 위한 “최소한의 시간”

Posted on Posted in 검색엔진최적화(SEO)

검색엔진최적화(SEO)를 위한 "최소한의 시간"

검색엔진최적화(SEO)는 대한민국 인터넷 세상에서는 네이버 키워드광고에 밀려 부가적인 온라인 마케팅 수단쯤으로 인식되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물론 블로그, 카페 검색에 효율적으로 노출되기 위한 방법으로 활용되기도 하고 네이버 신디케이션을 통해 네이버 웹문서 최적화라는 이름으로 응용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가까운 일본이나 중국을 비롯한 전세계 국가 대부분의 인터넷마케팅 영역에서 있어서 검색엔진최적화(SEO)는 키워드광고로 커버할 수 없는 더 큰 영역과 마케팅적인 효율을 가져다 주기 때문에 해외에서는 구글을 기본으로 검색엔진최적화(SEO)는 기본적인 마케팅 플랜으로 중요하게 인식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 검색엔진최적화를 의뢰하는 고객사의 웹사이트는 대부분 SEO를 고려하지 않은 상태로 키워드광고만으로 근근히 매출을 이어가거나 해외 바이어 발굴은 커녕 해외 접속조차 없는 상태가 대부분입니다. 어쩌면 최악의 상태에서 마지막으로 알아보다가 검색엔진최적화(SEO)를 무슨 비법처럼 여기고 문의하는 분들도 있습니다.

검색엔진최적화는 웹사이트의 기획단계에서 타겟 고객이나 오디언스에 대한 충분한 이해와 분석, 동종/경쟁업체에 대한 분석을 통한 핵심키워드, 연관키워드를 리서치하고 분석하여 공략할 수 있는 콘텐츠를 개발/컨설팅하여 검색엔진 친화적인 웹사이트를 제작까지 관여하는 과정(?)의 작업입니다. (해외에서는 일단 웹사이트 제작전 검색엔진최적화를 먼저 염두해 두지만 국내 웹사이트 쇼핑몰 제작업체는 최근에 좀 관심을 가지는 것 같습니다.)

이런 과정으로 쇼핑몰/웹사이트를 제작하여 검색엔진에 다양한 키워드로 노출을 한다고 하더라도 검색엔진최적화에는 반드시 필요한 과정이 있는데 바로 “기다리는 시간”이라는 겁니다. SEO적인 고려없이 의뢰한 쇼핑몰과 웹사이트를 검색엔진최적화 작업한다고 몇주나 한두달 사이에 큰변화를 기대하는 것은 무리가 있습니다. 검색엔진에 반영된 결과를 모니터링하여 추가적인 SEO작업이 지속적으로 진행이 되어야 합니다.

어떤 고객사의 경우 빠른 성과를 원하기 때문에 기다려야 할 시간을 참지 못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래서 좀더 빠른 효과를 위한 잘못된 SEO 비법(?)을 찾게 됩니다. 그 중 하나가 외부링크 빌딩에 의한 검색엔진최적화 방법입니다. 인위적인 외부링크 빌딩에 대한 구글의 규제 방침과 알고리즘에 대해 알려주어도 일단 성과가 급한 나머지 방법을 가리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구글 일본에서 조금만 SEO관련 검색하면 외부링크를 구글 패널티 없이 안전하게 구축해 주겠다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많은 검색엔진최적화 대행사를 흔하게 찾을 수 있습니다.

검색엔진최적화 전문가라고 해서 구글 같은 검색엔진을 마음대로 할 수 있는 것은 절대 아닙니다. 빠른 검색엔진최적화의 성과를 말하는 자칭 SEO대행사나 검색엔진최적화 전문가들의 그 마술같은 방법을 점검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최적화라는 말은 달리 말하면 “맞춰간다”라는 “과정”의 의미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검색엔진최적화는 검색엔진에 의존적인 관계로 검색엔진변화와 요구에 맞춰가는 작업입니다. 따라가고 맞춰가는 입장에서 키워드광고와 같은 빠른 성과를 기대하는 것 자체가 잘못된 것이다라고 할 수는 없지만 무리가 따르는 것입니다. 

기획단계부터 검색엔진최적화가 고려되지 않아 문제 투성이의 웹사아트나 쇼핑몰을 검색엔진최적화 전문가라고 종이 뒤집듯이 결과를 뒤집을 수는 없습니다. SEO전문이라고 하지만 해당 제품 특성에 맞는 시장 파악을 제대로 하면서 검색엔진 최적화를 위해 제안하고 작업하는 과정은 절대적으로 시간을 필요로 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무작정 기다리라는 말이냐? 고객의 입장에서는 그럴 수 없는 것도 이해가 됩니다. 또한 검색엔진최적화에 대한 이해가 없다면 더더욱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이 중요하고 이해가 필요합니다. 필자의 경우, 키워드에 따라, 제품에 따라, 경쟁에 따라, 쇼핑몰 웹사이트의 상태에 따라 검색엔진최적화 성과를 판단하기에는 너무 많은 변수가 있지만 적어도 착수 단계에서 SEO성과를 판단하는 기간은 최소 6개월정도로 생각합니다. 6개월 정도는 계약한 SEO 대행사나 검색엔진최적화 전문가의 제안과 의견에 협조하고 기다려야 하는 최소한의 시간이라는 겁니다.

이 정도 기다릴 인내심이 없다면 아예 SEO 효과를 기대하지도 마시고 키워드광고만 하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물론 매월 SEO작업에 대한 이야기와 현황 보고를 통해 어떤 상태인지 확인은 해야 합니다.

하지만 검색엔진최적화에 대한 투자는 투자한 시간의 몇배 이상으로 거둬들 일 수 있다고 자신 할 수 있습니다. 키워드광고로 커버하지 못하는 양의 다양한 키워드로의 유입과 그로 인한 매출 증대효과를 맞볼 수 있습니다. 얼마전 고객사의 담당자가 그 회사 대표가 SEO 효과에 대해 미심쩍어 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좀 화가 나서 지금 검색엔진에서 노출되고 있는 키워드를 키워드광고와 비교하는 보고서를 작성해서 보내주고 설명해준 적이 있습니다. 단순 키워드광고비로 환산하여 비교해도 검색엔진최적화로 얼마나 큰 효과를 보고 있는지 담당자와 그 업체 대표는 비로소 알게 되었습니다.

검색엔진최적화를 키워드광고의 잣대로 판단하여 성급한 기대를 하면 고객도 SEO 대행사나 전문가도 힘들어집니다. 중장기적인 마케팅 플랜으로 생각하고 매월 SEO 관련 보고서나 검색엔진최적화 전문가에게 전화나 이메일로 확인 점검으로 “기다리는 시간”을 인내하여야 제대로된 효과를 얻을 수 있음을 기억해야 할 것입니다.

마법같은 검색엔진최적화(SEO)는 없습니다.

빠른 길을 찾다보면 결국 제자리를 맴돌다 지칩니다.
좀 둘러가는 것 같지만 바른 길을 가는 것이 결국 빠른 길인 것입니다.
검색엔진최적화나 검색엔진마케팅 대행사를 선정할 때 꼭 염두해야 할 사항입니다.

* 해외 검색엔진최적화에 대해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 이메일이나 전화로 문의하시고 이메일로 문의하실 때는
  적어도 소속이 어딘지는 확실히 알려주셔야 답변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