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접속율 구글을 넘어서다

Posted on Posted in 마케터의 하루

인터넷문화 변화 주도..’검색’에서 ‘공유’로

페이스북 로고

전세계
4억명 이상의 사용자를 보유한 소셜 네트워킹 사이트 페이스북(Facebook)이 주간 트래픽 부문에서 ‘공룡’ 구글(Google)을 앞질렀다. 콘텐츠와 공유하는 문화가 인터넷 세상의 새로운 ‘코드’로 부상, 미국인의 인터넷 문화에 지각 변동이 일어나고 있다는 분석이다. 

16일(현지시간) 온라인 데이터 서비스 업체 익스피리안 힛와이즈(Experian Hitwise)의 조사결과 지난 주(8~13일) 페이스북의
트래픽이 구글을 제친 것으로 나타났다. 페이스북이 미국 전체 웹 트래픽의 7.07%를 차지해 7.03%의 구글을 누르고 1위 자리를 차지한
것.

근소한 차이지만 성장률 측면에서 보면 페이스북은 구글을 압도한다. 페이스북의 방문자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
185% 급증한 반면 구글은 9% 증가에 그쳤다.

기사더보기 : http://2u.lc/3df

미국의 인구가 3억인데 페이스북 사용자가 4억명이다. 미국인 전체가 이용을 한다하더라도 전세계 1~2억명이 페이스북을
사용하고 있다는 말인데 전세계 사용자 1~2억명중에 나는 포함이 되지 않는다.
인터넷문화 변화주도 “검색”에서 “공유”로..

이 말이 왠지모를 위기감과 더불어 신선한 느낌이다. 정보의 취득을 전혀 모르는 타인이 아닌 지인을 통해 얻게 되므로
쓰레기 같은 정보속에서 알짜 정보를 쉽게 얻게 될 수 있을 것 같다.
트위터와 더불어 페이스북이 최근 소셜네트워크 서비스에 대한 관심을 더욱 가지게 한다.
이러다 뒤쳐지는 것은 아닐까 하는 조바심이 마음 한구석에 생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